국세뉴스
Home /뉴스&해설
국세청 “5월 말까지 양도세 확정신고 하세요”
  •  2019/05/08
홈택스에서 다주택 중과 자가 검증, 취·등록세 직접 조회 가능
파생상품 양도가액부터 세액까지 ‘신고서 자동작성 서비스’ 제공
[국세일보 최윤정기자] 국세청은 8일 “2018년 귀속 양도소득세 확정신고 대상자 2만 9천 명에 대해 5월 31일까지 신고․납부하도록 안내했다”고 밝혔다.

확정신고 대상자는 2018년 중에 부동산 등 자산을 2회 이상 양도하고 소득금액을 합산하여 신고하지 않았거나, 파생상품 거래에서 양도소득이 발생한 납세자다.

올해 신고 대상 인원은 부동산 등 2만 4천 명, 파생상품 5천 명으로 전년 신고대상 3만 6천명에 비해 19.4% 가량 감소했다.



홈택스(www.hometax.go.kr)를 통해 전자신고 하면 부동산 등기자료를 활용한 미리채움 서비스와 취득세 등 필요경비 자료를 제공받을 수 있다. 또 최근 5년간 감면내역 등 신고도움자료도 이용할 수 있다.

양도소득세 종합안내 포털(홈택스>조회/발급>세금신고납부>「양도소득세 종합안내」)에서는 납부할 세액을 미리 계산해 볼 수 있다.

올해부터는 조정대상지역 다주택 중과여부 자가 검증 프로그램과 1세대1주택 비과세 고가주택 간편계산을 신규로 제공한다.

특히, 납세자가 양도한 부동산의 취ㆍ등록세 자료를 홈택스에서 직접 조회하여 필요경비로 공제받을수 있다. 과거처럼 지방세 납세증명서를 발급받아 제출하거나 행정안전부로 연계하여 확인하는 번거로움이 없어졌다.

파생상품의 경우 양도가액부터 세액까지 필요한 모든 항목을 미리 채워주는 ‘신고서 자동작성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파생상품은 ‘18. 4.1. 전 양도분에는 5%세율이, 이후 양도분에는 10% 세율이 적용된다. 이렇게 양도시기에 따라 세율이 달리 적용되는 파생상품 과세체계에 맞도록 모두채움서비스가 개선됐다.

< 국세청 홈택스 양도소득세 종합안내 포털 >


자진 납부세액은 인터넷 홈택스나 스마트폰으로 전자납부하거나, 납부서를 출력하여 은행에서 직접 납부하면 된다.

납부할 세액이 1천만 원을 초과하는 경우 납부기한 경과일로부터 2개월이 되는 날까지 분납이 가능하다.

이번 신고기간에는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강원도 고성군 등에 거주하는 납세자에 대해 3개월간 직권으로 납부기한을 연장하기로 했다.

국세청 관계자는 “확정신고기한(5.31)까지 신고하지 않으면 최고 40%의 신고불성실 가산세가 부과되고, 거짓계약서를 작성한 경우에는 비과세ㆍ감면이 배제된다”며 성실 신고를 당부했다.
기사 게재일 : [ 2019/05/08 ]
ⓒ 국세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